[건강상식] 혈관 질환, 고지혈증 좋음 음식 섭취를 통해 관리해야
상태바
[건강상식] 혈관 질환, 고지혈증 좋음 음식 섭취를 통해 관리해야
  • 월간 오디오
  • 승인 2021.04.22 10:18
  • 2021년 04월호 (585호)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대가 흘러감에 따라 사람들의 식습관과 생활 패턴에 큰 변화가 생기고 있다. 그 중 대표적인 것이 기름진 음식을 즐겨 먹게 되었으며, 인스턴트를 비롯해 맵고 짠 자극적인 음식을 즐기는 이들도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이와 더불어 음주나 흡연을 하는 경우도 비일비재하게 볼 수 있으며, 앉아서 생활하는 경우가 많아 운동량은 부족해지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혈관 내 나쁜 콜레스테롤이 쌓여가며 고혈압이나 당뇨 고지혈증 등 다양한 종류의 성인병을 앓고 있는 경우를 흔하게 볼 수 있다.

그중에서도 침묵의 병이라 불리는 고지혈증은 혈중 콜레스테롤 및 중성지방 수치가 정상 이상의 경우를 말하는데, 동맥경화의 주원인이며 뇌졸중, 심근경색 등을 유발하기 때문에 주의해야 한다. 특히, 고지혈증은 기본적으로 혈관 내부를 좁게 하는 질환이라 심혈관 질환의 주범이 될 수 있어 식습관부터 생활 환경 개선까지 해야 어느 정도 관리가 가능하다.

생활 습관 개선 방법으로는 장시간 앉아있는 시간을 최소화해 스트레칭이나 가벼운 운동부터 시작해야 하며, 체지방을 줄일 수 있도록 식단 조절도 필수적으로 해야 한다. 또한, 인스턴트와 같은 배달 음식 섭취량을 줄이고 고지혈증 좋은음식을 주기적으로 섭취하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다.

고지혈증 좋은음식으로는 비트를 꼽을 수 있는데, 비트에는 베타인, 질산염 등이 풍부해 혈관을 깨끗하게 하고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할 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한다. 이러한 비트는 섭취 방법도 간단한데, 생으로 바로 썰어 먹거나 반찬, 피클, 샐러드 등으로 활용해도 좋고, 최근 에는 건강즙을 내서 주스처럼 마시는 경우도 흔하게 볼 수 있다.

한편, 비트는 미국 일간지 타임지에서 4대 채소로 선정되기도 하면서 전 세계적으로 선호하는 음식 중 하나다. 지중해 연안의 남부 유럽과 북아프리카가 원산지며 국내에서는 경기 이천과 강원 평창, 제주도 등 전국에서 재배되고 있다. 최근에는 제주도산 비트가 제주도라는 청정 지역의 특혜를 받아 좋은 품질과 다양한 품종으로 호평을 받고 있으며 건강즙 형태로 가공한 제주산 레드비트즙을 선호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고 한다.  
 

585 표지이미지
월간 오디오 (2021년 04월호 - 585호)

당신만 안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