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enaudio Sara S
상태바
Penaudio Sara S
  • 이현모, 코난
  • 승인 2018.01.02 00:00
  • 2018년 1월호 (546호)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별화된 펜오디오만의 매력이 공간을 빛나게 하다
글 | 이현모


펜오디오의 사라 S 스피커는 3cm 구경의 웨이브콜 텍스타일 돔 트위터와 14.5cm 구경의 시어스 엑셀 미드·우퍼 2개를 채용한 2.5웨이 플로어스탠딩 스피커로, 재생주파수 범위는 32Hz-28kHz로 광대역이다. 펜오디오의 자작나무 합판으로 마감하는 디자인은 음질 못지않게 다른 스피커들과 비교 시 확실한 차별화에 성공한 것으로 보이는데, 이 스피커의 인클로저 역시 펜오디오만의 특징을 잘 드러내고 있다. 이 인클로저는 자작나무 합판과 MDF 골격으로 제작되어 더욱 튼튼하며, 자작나무의 무늬가 잘 느껴지는 마감으로 되어 있다. 즉, 더 자연친화적인 외모에 견고한 내실을 기한 것이다. 크기는 165×1005×317(mm, WHD), 무게는 20kg 정도인데, 실내에서 음악 감상하기에 딱 좋은 크기다. 펜오디오의 플로어스탠딩 스피커 라인업 중에서 중간에 위치하는 사라 S 스피커는, 해상도 높은 피아노 소리를 들려주며, 사실적인 첼로와 가냘픈 바이올린의 음색과 질감을 고급스럽게 표현해 낸다. 가수의 목소리는 매우 명료하며, 교향곡에서는 입체 음향 무대를 매우 정교하게 표현한다. 즉, 높은 해상도를 바탕으로 사실적이고 명료한 음악을 들려주는 제품이다.

 

핀란드에서 날아온 멋진 감각의 하이엔드 스피커
글 | 코난


새미 펜틸라가 수십 번에 걸쳐 만들고 부수고를 반복하면서 만들어낸 이 아름다운 스피커는 이제 중견 브랜드의 반열에 올라섰다. 특히 사라 S는 최근 들어본 펜오디오 스피커 중 가장 뛰어난 성능을 보이며 크기 또한 우리나라 가정에 딱 어울린다. 핀란드산 자작자무 적층과 MDF를 적절히 조합해 만든 예쁜 인클로저는 마치 스트라디바리처럼 특유의 울림을 만들어낸다. 더불어 노르웨이 시어스의 유닛은 오랫동안 검증된 펜오디오 설계 노하우와 결합해 곱고 생생한 음악의 입자를 직조해낸다. 사라 S는 초 저역에서 초 고역까지 막힘없는 광대역을 소화하면서도 대음량에서도 높은 다이내믹 콘트라스트와 명쾌한 음장감을 만들어낸 명석함이 돋보인다. 펜오디오 사운드는 마치 투명한 피오르 바다를 쏘다니는 송어처럼 빠르고 민첩하게 리스닝 룸을 잠식한다. 단지 플랫한 주파수 반응과 명징한 정위감만이 최고의 가치라면 하이엔드 오디오는 취미로서의 위상을 보전하지 못할 것이다. 사라 S는 왜 하이엔드 오디오가 존재하는지, 그리고 그 즐거움이 무엇인지 멀리 핀란드에서 전해오고 있다.

 




수입원 샘에너지 (02)6959-3813   가격 884만원   구성 2.5웨이   인클로저 베이스 리플렉스형   사용유닛 우퍼(2) 14.5cm, 트위터 3cm   재생주파수대역 32Hz-28kHz   크로스오버 주파수 300Hz, 4kHz   임피던스 4Ω   출력음압레벨 87dB/2.83V/m   권장 앰프 출력 40W 이상   크기(WHD) 16.5×100.5×31.7cm   무게 20kg

546 표지이미지
월간 오디오 (2018년 1월호 - 546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