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nnoy Prestige GR Autograph Mini
상태바
Tannoy Prestige GR Autograph Mini
  • 이종학(Johnny Lee)
  • 승인 2019.04.01 00:00
  • 2019년 4월호 (561호)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토그라프의 신화를 내 안에 품다

 

탄노이에서 오토그라프가 차지하는 비중이나 의미는 남다르다. 그러나 높은 가격대와 어마어마한 사이즈는 늘 마음을 어둡게 한다. 그러다가 나온 미니 버전은 여러모로 반갑다. 특히, 비좁은 공간에서 운용할 경우, 오리지널 오토그라프 못지않은 만족감을 선사한다. 이번에 나온 신작 GR은 놀랍게도 프리스티지 라인업에 편입되었다. 이 시리즈는 탄노이를 대표하는 걸작들이 즐비하다. 비록 말석이지만, 이 시리즈에 포함된 것은 여러모로 고무적이다.



드라이버를 보면, 동사의 핵심 기술인 동축형 스타일을 그대로 답습하고 있다. 단, 구경은 좀 작아 4인치 정도에 그친다. 정확히는 11.4cm 구경. 그 안에 1.9cm 사이즈의 티타늄 돔이 고역을 담당하고, 페이퍼 콘으로 된 나머지 부분이 중·저역을 커버하고 있다. 광대역은 아니지만, 어떤 장르든 솜씨 좋게 요리하고 있다.
인클로저는 월넛을 소재로 했는데, 강도가 무척 높다. 여기에 적절하게 오일을 칠해서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하고 있다. 내부 구조도 일절 평행되는 부분이 없게 디자인해서 정재파를 없애고 있다. 따라서 매우 명징하고, 빠른 반응을 기대할 수 있다. 또 포인트 소스의 장점이 잘 살아 있어서 특히 포커싱이 매우 뛰어나다. 여러모로 프리스티지 시리즈에 걸맞은 만듦새를 자랑한다.



단, 감도가 85dB에 불과하다. 최소 50W의 출력이 필요하다. 역시 호락호락한 스피커는 아니다. 단, 200W의 강력한 파워를 걸어도 끄떡없을 정도로 내구성이 뛰어나다. 스튜디오의 환경에도 부합되도록 만든 것이다. 일반적으로는 진공관 인티앰프, 대략 EL34 계통이면 좋은 매칭이 되리라 본다. 그러나 방향을 바꿔 대출력의 TR로 펑펑 구동해도 좋다. 아마도 본 기에 맛을 들이면 본격적으로 탄노이의 세계에 들어서지 않을까 싶다.

 

수입원 사운드솔루션 (02)2168-4525
가격 320만원   사용유닛 11.4cm 듀얼 콘센트릭 풀레인지   재생주파수대역 106Hz-20kHz(±3dB)   임피던스 8Ω   출력음압레벨 85dB/W/m   파워 핸들링 50W   캐비닛 솔리드 우드+HDF   크기(WHD) 20.9×35.6×15.6cm   무게 4.4kg

561 표지이미지
월간 오디오 (2019년 4월호 - 561호)

당신만 안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