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rbanears Medis
상태바
Urbanears Medis
  • 월간오디오
  • 승인 2015.04.01 00:00
  • 2015년 4월호 (513호)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력의 디자인으로 도시의 감각을 나타내다



강렬한 색감, 유니크한 디자인, 참신한 패턴, 특이한 소재까지 이들의 제품을 보고 있으면 누구든 기억할 수밖에 없다. 패션 아이템으로 대표되며, 여러 색감의 다양한 디자인으로 출시되고 있는데, 이들의 이름처럼 ‘도시적인’ 느낌을 선사한다. 바로 스웨덴의 헤드폰·이어폰 제조사 어반이어스인데, 패션에 관심이 많은 젊은 층에서 각광받고 있는 브랜드이기도 하다. 이번에 소개할 메디스는 어반이어스의 주력 이어폰으로, 역시 다양한 색깔과 감각적인 디자인을 목표로 한 제품이다.



처음 제품을 받고, 역시 어반이어스의 디자인이라는 생각이다. 하나의 디자인이지만, 다양한 색들로 얼마나 다양한 시각들을 보여줄 수 있는가를 보여준다. 헤드폰처럼 다양한 패턴들이 추가되어 있지는 않지만, 원색의 과감한 색 표현으로 디자인 제품임을 증명한다. 워낙 다양한 색들의 제품들을 출시하기에, 한 번쯤 카탈로그를 보고 전 라인업을 둘러보는 것도 나쁘지 않을 것이다. 케이블과 하우징 색을 함께 하여 한층 더 색 표현을 강조하며, 패브릭 선재의 따뜻한 느낌과 맞물려 묘한 감수성을 불러일으킨다. 하우징 겉에 패브릭 케이블이 보이도록 디자인하였는데, 사소한 것이지만 꽤 재미있는 디자인 포인트가 되고 있다.
단순히 예쁜 디자인의 제품만은 아니다. 착용감을 높이기 위해 이어 클릭이라는 새로운 구조를 선보인 것. 귀 속에 이어폰 걸게 하여, 한층 더 밀착력을 높인 것이 특징인데, 처음에는 조금 낯설지만 몇 번 써보면서 적응하게 되면 꽤 만족스러운 착용감을 얻어낼 수 있을 것이다.
15.4mm의 유닛을 채용했고, 20Hz-20kHz의 대역을 커버한다. 32Ω의 임피던스, 115dB의 감도로 효율적인 구동을 자랑하고, 착용감을 위한 여러 개의 이어 패드를 제공한다. 패브릭 소재의 케이블을 채용하여 터치 노이즈를 줄였고, 스마트폰과 연계될 수 있는 리모컨을 장착하고 있다.



어반이어스 제품의 사운드 특징은 전 라인업이 비슷한데, 두툼한 저역을 바탕으로 다이내믹한 사운드를 이끌어내는 것이다. 메디스 역시 이런 특징들을 공유하며, 젊은 층과 공유될 수 있는 최신의 노래들에 즉각적으로 대응한다. 저역을 강조하고 있기 때문에, 쉽게 음악을 즐길 수 있고, 외부의 환경에서도 밀도감 있는 사운드로서 비트들을 표현해낸다. 최근의 디자인 제품들이 저역 위주로 세팅되고는 있지만, 옛날처럼 모든 대역을 무시하고 베이스 부스터만을 강조하는 추세는 아니다. 가요나 팝을 기분 좋게 들을 수 있을 정도로 저역을 세팅하고, 대신 중·고역을 조금 더 보강하여 묻히지 않게 조정하는 것이다. 어반이어스의 이 제품도 영리한 세팅을 보여주며, 패션 아이템의 사운드적 발전들을 보여준다. 



수입원
소비코AV (02)525-0704
가격 6만5천원   유닛 크기 15.4mm   임피던스 32Ω   음압 115dB   주파수 응답 20Hz-20kHz

513 표지이미지
월간 오디오 (2015년 4월호 - 513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